제주도 항공우주박물관

aeropetit

 

 

  제주항공우주박물관의 개략적인 위치입니다. 제주도 여행 중에도 비행기를 좋아하는 저에게는 꼭 가보고 싶은 곳중 하나였습니다. 근처에 위치한 박물관이나 테마파크도 있으니 같이 둘러보기 좋은 코스입니다.

 

 

 

  박물관의 입구 왼편의 모습입니다. 실제로는 훨씬 크고 건물의 전체크기와 면적은 사진에 담기 힘들 정도로 넓답니다.

 

 

 

 

 

 

  박물관에 들어가기 전에 많은 항공기들이 전시되어 있습니다. 이 팬텀기는 주차장 입구 쪽에 설치되었고 박물관 건물 옆 쪽에는 더 많은 항공기를 볼 수 있습니다. 굉장히 웅장하고 멋있게 만들어 놨습니다. 실제 모형같은데 학교에 전시 된 것 보다 훨씬 크게 느껴졌습니다.

 

 

 

 

  입구에 들어서자마자 우리를 반겨주는 우주정거장의 모형입니다. 옆 공간에는 홀로그램으로 사진촬영을 할 수 있게 해놓은 기억이 납니다.

 

 

 

 

 

 

 

  박물관은 여러 섹터로 나누어져 있습니다. 대부분 항공기의 역사 순으로 배치를 해 놓은 모습을 볼 수 있었습니다. 실제 조종석까지 구현을 해 놓아서 꽤나 흥미롭게 봤습니다. 전투기와 무장 그리고 제원 등을 눈으로 볼 수 있고 설명도 자세히 되어있습니다.

 

 

 

 

 

  항공기와 더불어 부속 장비와 엔진도 실제 모습과 동일하게 경험할 수 있고 자세한 설명도 들을 수 있었습니다.

 

 

 

 

  동체 구조와 무장이 어떻게 비행기 내부에 배치되었는지도 볼 수 있어서 신기했던 기억이 납니다.

 

 

 

 

 

 

 

 

  프라모델도 매우 많은 종류가 전시되어 있습니다. 우주관에 가면 실제 크기의 나로호 로켓과 내부 모습도 볼 수 있습니다. 이런 전시 외에도 시뮬레이터 조종체험과 4D체험관 그리고 과학적 원리를 배우고 직접 실험해 볼 수 있는 장소도 있어 매우 유익했습니다.

 

  꽤 오랜시간을 둘러봤는데도 다 못보고 나오게 되어 아쉬웠습니다. 그만큼 큰 규모에 많은 자료와 볼거리가 전시되어 있어 항공에 관심있는 학생이나 어린이들에게도 좋은 기회가 될 것 같습니다. 기념품을 파는 곳도 있고 식음료를 파는 곳도 있어서 꽤 오랜 시간을 관람했습니다. 입장권이 비싼편이긴 하지만 아깝진 않았습니다. 다시 한번 말하지만 사진은 일부이고 박물관 자체가 매우 넓습니다. 시간 가는줄 모르는 좋은 경험이었습니다.

'aeropetit > 여행'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제주도 항공우주박물관  (0) 2016.09.11
전주 여행 '전주한옥마을', '가맥'  (0) 2014.03.01

Trackbacks 0 / Comments 0

이스타항공, 사이판·하노이 노선 연내 취항 예정

aeropetit

기사링크 : http://www.gukje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550568

Trackbacks 0 / Comments 0

터보팬엔진(TURBOFAN ENGINE)의 추력은 어떻게 얻어질까?

aeropetit

 

(TURBOFAN ENGINE)



  오늘날 우리가 이용하는 민항기에는 주로 터보팬엔진이 사용됩니다. 전투기에 사용되는 제트엔진보다 연료소모율이 적고 배기소음도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기 때문입니다.



(터보팬엔진의 구조)



  엔진 앞부분에 위치한 펜이 돌아가며 공기를 흡입하고 그 다음 압축기(Compressor)에서 공기를 압축합니다. 이 때 공기가 압축되면서 온도는 매우 높아지게 되는데 이 압축공기는 엔진의 연소 뿐만아니라 여러 용도로 쓰입니다. 그 대표적인 것이 기내여압입니다. 엔진에서 압축된 고온의 공기를 식혀 객실로 보내서 어느 고도에서건 항공기 내부를 일정하게 7000피트의 대기압을 유지하게 해줍니다.



  이렇게 압축된 고온의 공기의 양에 비례하여 연료조절기에서 연료를 분사하고 점화하여 '흡입-압축-폭발-배기'가 이루어집니다. 따라서 대부분의 터보팬엔진의 추력이 내연기관에 의해 발생한다고 잘못 알고 있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러나 사실상 대부분의 추력은 위 사진과 같이 'By-Pass Fan Air'에서 생기게 됩니다. 비율로 따지자면 'By-Pass Fan Air'에 의한 추력이 75%, 'Exhaust Jet'에 의한 추력이 25%를 차지하게 됩니다.




  그러므로 터보팬엔진의 추력에 있어 엔진으로 흡입되는 공기의 양은 매우 중요합니다. 기온이 낮을수록 공기의 밀도가 높기 때문에 터보팬엔진의 추력에 도움이 됩니다. 공기의 온도가 높아지다가 30도 부근에서 부터 급격하게 추력이 떨어지게 되는데 이는 항공기 이륙성능에 큰 영향을 미칩니다.



  터보팬엔진의 팬(FAN)과 내연기관은 한 축으로 연결되어 있습니다. 내연기관은 팬을 돌리는 중요한 역할을 하게 됩니다. 이런 이유로 항공기가 지상에서 터보팬엔진을 시동하기 위해서는 펜을 돌리는 동력이 필요하게 됩니다. 따라서 지상조업사에서 GPU를 통해 시동을 거는 방법이 있고 또 한가지 방법은 항공기 꼬리 부분에 설치된 엔진인 APU를 작동시키고 이 힘으로 엔진스타트를 하게 됩니다.



(B737의 APU)








(포스팅 내용 중에 틀린 부분이 있다면 지적해 주시기 바랍니다.)

Trackbacks 0 / Comments 0

Boeing 737 ILS CAT IIIa Autoland - PFD View

aeropetit

  접근단계에서부터 착륙까지 PFD(Primary Flight Display)의 시현 정보와 변화를 이해하는데 도움이 되는 영상입니다.

Trackbacks 0 / Comments 0

최대 LCC 동맹 합류한 제주항공

aeropetit

기사링크 : http://www.hankyung.com/news/app/newsview.php?aid=2016051658091

Trackbacks 0 / Comments 0

유안진 - 멀리 있기

aeropetit




멀리 있기

  유안진


멀어서 나를

꽃이 되게 하는 이여

향기로 나는 다가갈 뿐입니다


멀어져 나를

별이 되게 하는 이여

눈물 괸 눈짓으로 반짝일 뿐입니다


멀어서 슬프고

슬퍼서 흠도 티도 없는

사랑이여


죽기까지 나

향기 높은 꽃이게 하여요

죽어서도 나

빛나는 별이게 하여요

'해님 달님 별님 > 좋아하는 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유안진 - 멀리 있기  (0) 2016.05.16
윤동주(尹東柱) - 서시  (0) 2016.03.16

Trackbacks 0 / Comments 0

인천국제공항 자동수화물위탁(Self Bag Drop) 현장

aeropetit

  개인적으로 인천공항 여객터미널 방문 중에 눈에 들어온 "Self Bag Drop"입니다. 방문 목적이라 직접 사용해 보진 못했지만 외국인 이용객들도 쉽게 이용하는 모습을 볼 수 있었습니다.



  위 사진의 위치는 제 기억으로 F와 G게이트 사이에 있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평일 점심이후라 이용객이 적어 이것저것 둘러봤습니다.




  인천공항에 설치된 장비입니다. 대한항공, 아시아나항공, 제주항공 이렇게 세 항공사만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제주항공은 도심터미널에서도 자동수화물위탁을 할 수 있다고 알고있습니다.





  항공사를 선택하고..




  위탁 가능 수화물과 반입금지 물품에 대해서 설명해 주는 창이 나옵니다.





  위와 같은 방법들로 본인확인을 하고 수화물을 맡길 수 있습니다.





  대한항공과 제주항공의 수화물 기준입니다.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제가 직접 이용하진 못했지만 우리나라 뿐만 아니라 외국에서도 보편화 되고 있는 시스템입니다. 얼마 전 '항공우주정책, 법 학술대회'에서도 언급됬던 내용이라 그냥 지나치기 아쉬워 사진으로 몇장 담아봤습니다. 조만간 위와 같은 시스템 보다 한단계 진화하여 한번에 Self Kiosk + Bag Drop 하는 장비와 시스템이 도입 될 것입니다.


Trackbacks 0 / Comments 0

후류요란(Wake Tubulence)

aeropetit


  후류요란(Wake Tubulence)이란?


  항공기가 기동하면서 항공기의 날개 끝에서 발생하는 공기의 소용돌이를 말합니다. 후류요란은 후면과 아래쪽의 항공기에 영향을 미칩니다. 후류요란이 생기는 원인을 쉽게 말하자면 거대한 항공기가 빠른 속도로 지나가면 항공기가 방금 있던 위치는 진공상태가 됩니다. 이런 진공상태로 공기가 채워지게 되면서 후류요란이 발생하게 됩니다. 후류요란을 시각적으로 보여주는 동영상입니다.





  위와 같은 모양으로 공기의 흐름이 생기게 됩니다. 가령 대형항공기가 지나간 뒤에 작은 항공기가 후류를 만나면 실속을 일으킬 수 있는 위험한 상황에 놓이게 됩니다. 그래서 항공기 간의 분리가 더욱 중요합니다. 따라서 후류요란 영향의 크기를 등급으로 표시하여 통신에 사용하는데 기준은 다음과 같습니다.


1. Heavy(H) - 중량이 136,000kg 이상

2. Medium(M) - 중량이 7,000 - 136,000kg 미만

3. Light(L) - 중량이 7,000kg 미만


  관제교신을 들어보면 콜사인 뒤에 Heavy를 붙이는 경우가 있습니다. (ex. ASIANA 838 Heavy ....) 최근에는 더 큰 항공기가 운영되면서 A380 같은 경우에는 Heavy 대신에 'Super' 라는 용어를 사용합니다. (ex. KOREAN AIR SUPER 454) 이와같은 용어를 붙여줌으로써 주변을 비행하며 통신을 청취중인 다른 항공기들에게 정보를 제공해 줍니다.

  항공기에 의해 인위적으로 생기는 터뷸런스에 대해 알아봤습니다. 흔히 터뷸런스라 함은 자연적 터뷸런스인 '난기류'를 칭합니다. 후자에 대해서는 다른 포스팅을 통해 알아보겠습니다.




- 후류요란은 왜 소용돌이 칠까?



  비행기의 앞바퀴가 지면에서 떨어지는 순간부터 후류요란이 발생하게 됩니다. 위 사진의 날개 끝에 생기는 와류의 형태를 보시면 후류요란이 왜 저런모습으로 나타나는지 이해하실 수 있습니다.


  항공기의 양력이 발생함은 공기를 아래로 밀어내리고 항공기가 올라간다는 것인데(이는 고도를 내릴 때도 마찬가지) 빠른 속도로 진행하는 항공기의 날개 끝의 와류가 연속적으로 이어지면 위의 동영상과 같은 후류요란의 모습이 되는 것입니다.

 

Trackbacks 0 / Comments 0

티웨이항공, 국제항공운송협회(IATA)가입…국내 LCC 최초

aeropetit

기사링크 : http://www.hankyung.com/news/app/newsview.php?aid=201603186478g

Trackbacks 0 / Comments 0

김포국제공항(RKSS) 잽슨차트

aeropetit

첨부파일


RKSS.pdf


'항공자료 > 자료' 카테고리의 다른 글

김포국제공항(RKSS) 잽슨차트  (0) 2016.03.18
제주국제공항(RKPC) 잽슨차트  (0) 2016.03.18

Trackbacks 0 / Comments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