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항공 제주(CJU) -> 김포(GMP) OZ8984 16/01/11 A321-231

aeropetit

 

 

제주(CJU) - 김포(GMP)

2016/01/11  ASIANA AIRLINES  OZ8984  A321-231  HL7763

 

 

 

 

  아시아나항공 보딩패스입니다. 자동발권기를 이용해 봤는데 편리했습니다. 모바일 탑승권 바코드를 찍으면 바로 발권이 되는 방식입니다. 군더더기 없는 디자인입니다.

 

 

 

 

  저가항공사와 가장 비교되는 것은.. 당연 좌석간격입니다. 사진처럼 웬만한 성인 남성이 앉아도 좌석이 남습니다.(사진의 제가 큰 키는 아닙니다..^^;) 짧은 비행시간이지만 아주 편안하게 이용을 할 수 있었고 상단 에어컨과 조명이 있는 곳에 VOD가 설치되어 비행경로와 도착예정시간 등 유용한 정보를 표시해 줍니다. 이 또한 저가항공사 기체와는 차이가 나는 부분입니다. 음료가 1회 서비스 되지만 제가 잠이든 바람에 지나쳐 버렸습니다.

 

 

 

 

  반대편 게이트에 자회사인 에어부산 기체가 주기되어 있습니다. 전부 그런것은 아니지만 아시아나항공은 에어버스 계열로 대한항공은 보잉계열로 주를 이루는 느낌입니다.

 

 

 

  제가 아시아나항공을 좋아하는 이유 중 하나가 바로 이 색동디자인입니다. 이전의 아시아나항공 기체 디자인에 비해 더욱 특징있고 깔끔한 디자인입니다. 반면 객실승무원 유니폼은 그 장점을 잘 살리지 못하고 있는것 같습니다.

 

 

 

 

  제주공항 관제탑의 모습입니다. 하루에 교통량이 400대에 육박할 정도로 교통량은 김포공항보다 더 많다고 합니다. 공항의 처리능력이 수요를 따라가지 못하는 느낌입니다. 이번 제주공항 사태에서도 볼 수 있듯 아직 갈 길이 멀다고 생각합니다. 제주공항에는 관제탑이 2개가 있는데 위 사진이 현재 가동중인 관제탑의 모습이고 다른 하나는 이전에 사용하던 관제탑으로 비상시에 운용된다고 합니다.

 

 

 

 

 

  단거리 국내선 노선을 이용함에 있어서 가장 중요한 요인은 '가격'임을 무시하지 못하지만.. 조금만 주의깊게 살펴보면 메이저 항공사의 항공권가격이 조금 더 비싼 이유를 찾을 수 있었습니다. 해당 기체는 8년을 운항한 비교적 최근기체이고 좌석간격 그리고 이번 제주공항사태를 보면 항공사의 대처능력이나 서비스 능력을 알 수 있습니다. 이처럼 우리가 이용하는 항공권 가격에는 이러한 모든 요인들이 포함되어 있었습니다.

 

 

 

 

  비행의 또다른 즐거움은 '기내식'인데 기회가 된다면 국제선 노선을 이용하여 기내식 먹방 시승기에 도전하겠습니다.

Trackbacks 0 / Comments 0

Leave Comments

진에어 김포(GMP) -> 제주(CJU) LJ0315 16/01/08 B737-86N

aeropetit

 

김포 Gimpo(GMP) - 제주 Jeju(CJU)

2016/01/08   JIN AIR  LJ0315   B737-86N   HL7559

 

 

(진에어0315편 김포공항 이륙영상)

 

 

  날씨가 쌀쌀했는데도 제주로 가는 여객은 언제나 붐비는 듯 합니다. 13년 여름과 비교해도 겨울임에도 불구하고 승객수가 비슷했습니다. 혼잡할 정도는 아니지만 해당 게이트 앞에는 앉을 자리가 부족했습니다. 주변 음식점은 가격이 비싸서 그런지 편의점에서 끼니를 해결하는 관광객도 많았습니다. 제주도에 가면서 세번째로 저가항공사를 이용했습니다. 티웨이, 제주항공을 이용해봤는데 기체가 그 중에서는 제일 깔끔했습니다. 운항한지 15년이 넘은 기체임에도 관리가 잘 되어 있었습니다. 대한항공에서 김포, 부산, 울산 국내선을 운항하다가 2007년에 진에어 로고를 달고 운항을 시작했습니다.

 

 

 

 

 

  보딩패스도 연두색인게 눈에 뜁니다. 승무원들 복장도 청바지에 연두색 티셔츠라 더 편안하고 친근한 느낌을 줍니다. 객실승무원 복장은 호불호가 갈립니다. 수화물이 두개(백팩과 크로스백)라 걱정을 했는데 두개 다 들고 탑승했는데 별 문제 없었습니다. 다만 좌석간격이 좁아서 가는 내내 꼼짝을 못했습니다. 저가항공사 국내선 특성상 어쩔 수 없는 부분이겠지요. 한시간 비행이라 그래도 많이 불편하진 않았습니다.

 

 

 

 

  제주공항에 도착하니 또 다른 진에어 편이 있길래 찍어봤습니다. LCC 중에서는 가장 도색이 괜찮아 보입니다. 기내에서는 1회 음료 서비스가 제공됩니다. 객실승무원들 서비스는 나무랄데가 없었습니다. 다만 최근 안전관련 사건 때문인지 여러 승객들이 걱정하는 모양입니다. 외적인 성장에 비해 저가항공사 안전문제는 당분간 지속적으로 문제가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Trackbacks 0 / Comments 0

Leave Comments

하이즈항공, 부산에 3공장 신축

aeropetit

기사링크 :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6/02/02/0200000000AKR20160202029100051.HTML?input=1195m

Trackbacks 0 / Comments 0

Leave Comments

2029년 중국 세계 최대 항공시장으로 부상

aeropetit

기사링크 : http://www.newsis.com/ar_detail/view.html?ar_id=NISX20151206_0010460505&cID=10101&pID=10100

Trackbacks 0 / Comments 0

Leave Comments

KAI, 인도네시아 항공 방산시장 진출…외연 넓혔다

aeropetit

기사링크 : http://www.kookje.co.kr/news2011/asp/newsbody.asp?code=0300&key=20151205.22003203931

Trackbacks 0 / Comments 0

Leave Comments

아시아나, 블라디보스토크·발리·양곤 운항중단

aeropetit

기사링크 : http://news.kbs.co.kr/news/view.do?ncd=3193628&ref=A

Trackbacks 0 / Comments 0

Leave Comments

아시아나항공 제2 LCC '에어서울' CI 특허 출원

aeropetit


기사링크 : http://www.ajunews.com/view/20151205113031006

Trackbacks 0 / Comments 0

Leave Comments

울릉도ㆍ흑산도 서울에서 1시간에 간다 (항공교통센터 보도자료)

aeropetit

기사링크 : http://acc.molit.go.kr/USR/N0201/m_16156/dtl.jsp?lcmspage=1&id=95076653

Trackbacks 0 / Comments 0

Leave Comments

울릉공항 건설과 활용방안

aeropetit

 

 

  울릉공항 건설은 11년 국토해양부 공항개발 중장기 종합계획에 포함되어 추진되고있다. 한국개발연구원은 울릉공항의 경제성이 없다는 결론을 내리기도 했다. 하지만 울릉도의 농수산물 중심의 산업에서 관광산업의 규모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상황에서 기존의 울릉항과의 인프라 연계를 극대화해야 한다. 이처럼 울릉도 자체의 여객 및 화물수요 뿐만 아니라 울릉도 관광산업과 독도의 관광수요도 잘 활용해야 할 것이다. 또한 울릉공항은 민간공항으로써의 경제성만 생각하는 것은 옳지않다. 울릉공항이 생기면서 군공항으로의 역할도 큰 부분을 담당하게 될 것이다.

  활주로의 길이가 짧게 건설되는 만큼 중대형여객기의 취항은 힘들다. 경제적으로도 마찬가지이다. 여객수요를 정확하게 예측하긴 어렵지만 정기노선이 생긴다고 하더라도 보잉737기종도 과하다는 생각이 앞선다. 이에 발빠르게 움직여야 할 항공사는 어디일까 생각하던 중에 '코리아익스프레스에어'가 생각났다. 올해 11월 중에 엠브라에르 ERJ-145 기종을 도입한다. 여러 도전을 해봤지만 마땅히 성과를 내지 못한 코리아익스프레스에게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 포항공항과의 연계를 통해 경상권의 여객수요를 확보하여 기존 양양 및 김포 노선과의 연결도 고려할 수 있다.

  군생활 중에 기사를 접하여 꽤 시간이 지났지만 여전히 여러 연구가 뒷바침 되야하는 사업이다. 관련자료가 미비한 느낌이 있지만 조금 더 심도있게 생각하면 나중에 레포트의 주제로도 좋은 주제가 될 것 같다.

Trackbacks 0 / Comments 0

Leave Comments

Air France B777-328/ER

aeropetit


(사진출처 : AIRLINERS.NET)


  파리 샤를드골 공항의 에어프랑스 B777-300입니다. 클릭하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항공자료 > 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에어아시아(AIR ASIA X) AIRBUS A340-313X  (0) 2016.03.11
Air France B777-328/ER  (0) 2014.03.20
HANSEO Univ. Cessna 525 Citation  (0) 2014.03.09
ASIANA B777-28E/ER  (0) 2014.03.06
INCHEON(ICN) CONTROL TOWER  (0) 2014.02.27
ASIANA B747-48E  (0) 2014.02.27

Trackbacks 0 / Comments 0

Leave Comments